Daily Archives: December 9, 2017

[중앙박물관특별전, 신안해저선] 선상생활

1.전시개요, 2.중국 송대 복고풍 문화, 3.일본 상류층의 중국 취향, 4.고려의 공예문화, 5.차.향.꽃 문화, 6.경원을 떠나 하카타로, 7.용천요 청자, 8.도자기, 9.도기 항아리, 자단목, 동전, 10.금속으로 만든 물품, 11.향신료, 기타, 12.선상생활

배에 탄 사람들은 선원, 상인, 승려, 화물주들이었으며 일본인과 중국인이 대부분이며, 일부 고려인도 포함되었던 것으로 보인다. 신안해저선에서는 장기, 바둑 등 오락기구들과 선원들이 물자를 관리하기 위해 사용되었던 문방구, 음식을 조리했던 조리기구 등의 발견되어 당시 선원들이 어떻게 배에서 생활하였는지 추정해 볼 수 있다.  그 중 불교 관련 유물도 발견되었는데 이를 통해 항해 중 불교의식을 치렀음을 알 수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1. 웍, 2. 프라이팬,

선상생활
1323년 6월 초의 어느날, 신안무역선은 경원(현재의 닝보)을 출발했습니다. 항해하는 동안 배 안에서는 어떤 일이 이었을까요? 신안해저선에서 발견된 목패를 비롯한 여러 도자기, 금속기, 칠기, 불상, 공양구, 향신료, 씨앗, 무기, 놀이 기구 등의 다채로운 물품들을 통해 당시 선상 생활의 모습을 상상해봅니다. 중국에서 일본으로 가던 배였기 때문에 탑승자들은 중국인과 일본인이 대부분이었고, 소수의 고려인도 있었을 것입니다. 배에 탄 사람들은 선원, 상인, 승려 혹은 사찰 관계자, 화주로 이루어져 있었습니다. 배 안에서는 다양한 활동이 있었습니다. 선원들은 국수, 튀김, 야채, 고기 등을 볶아서 요리를 해먹었습니다. 선원들은 국수, 튀김, 야채, 고기 등을 볶아서 요리를 해먹었습니다. 조리할 때에는 동제 솥, 냄비, 깔때기, 도마 등을 사용하였고 식사할 때에는 낡은 백자 사발이나 접시를 사용했습니다. 간식으로는 여지, 복숭아, 은행, 잣, 밤 등을 먹었습니다. 배에 승선한 일본인 중에는 상류층 인물들도 있었습니다. 이들은 일본에서 들고 온 세토 매병에 술을 담았고, 맷돌, 흑유 찻잔, 주전자 등을 이용하여 차를 마셨습니다. 승려들은 무탈한 항해를 위해 예불을 올렸을 것입니다. 또한 무료한 시간을 달래기 위하여 배 안의 사람들은 바둑과 장기를 두고 주사위 놀이도 했습니다. (안내문, 중앙박물관, 2016년)

OLYMPUS DIGITAL CAMERA 4. 깔때기, 5. 항아리, 

OLYMPUS DIGITAL CAMERA 6. 접시, 7. 합, 8. 발,

OLYMPUS DIGITAL CAMERA 9. 주전자,

OLYMPUS DIGITAL CAMERA도마와 칼, 건지개,

OLYMPUS DIGITAL CAMERA10. 완과 발, 11. 매병,

OLYMPUS DIGITAL CAMERA12. 촛대, 13. 종모양 벼루,

OLYMPUS DIGITAL CAMERA14. 경자, 15.종, 16. 바라

OLYMPUS DIGITAL CAMERA장기판과 장기말

OLYMPUS DIGITAL CAMERA바둑알

OLYMPUS DIGITAL CAMERA짚풀모자

OLYMPUS DIGITAL CAMERA
나막신(개다)

OLYMPUS DIGITAL CAMERA신안해저선 모형

OLYMPUS DIGITAL CAMERA
닻,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OLYMPUS DIGITAL CAMERA발굴 당시 신안해저선 모습(재현)

OLYMPUS DIGITAL CAMERA발굴 당시 신안해저선 모습(재현)

OLYMPUS DIGITAL CAMERA발굴 당시 신안해저선 모습(재현)

바다속 신안해저문화재의 모습(재현 전시)
바다속에 잠겨 있다 발견된 신안해저문화재 모습의 일부를 재현하여 전시한 것입니다. 신안해저문화재 조사단은 1977년 3차 조사 때부터 체계적인 조사를 위해 신안해저선의 선체를 중심으로 격자모양의 구획틀(grid)을 설치하였습니다. 하나의 크기가 6 m x 4 m인 구획 틀은 내부에 2 ㎡ 크기로 나뉜 6개의 칸이 있습니다. 2 ㎡ 크기의 칸은 신안해저선에 모두 76개가 설치되었고, 각각의 칸에 고유의 기호와 번호를 부여하였습니다. 현재의 모습은 N1과 N2로 명명되었던 문화재 배치모습을 근거로 재현한 것입니다. (안내문, 중앙박물관, 2016년)

OLYMPUS DIGITAL CAMERA신안해저선 화물 적재 모습(재현). 중요 물품들을 나무상자에 담아 운송하였다.

OLYMPUS DIGITAL CAMERA1. ‘大吉’명 상자(복제품), 2. ‘大吉’명 상자(복제품),

OLYMPUS DIGITAL CAMERA3. ‘大吉’명 상자(복제품), 4. 원통형 상자(복제품), 5. ‘大吉’명 상자(복제품),

OLYMPUS DIGITAL CAMERA6. 원통형 상자 (진품), 7. 전시로 재현한 원통형 상자안 도자기 포장모습(진품),

OLYMPUS DIGITAL CAMERA 8. ‘大吉’명 상자(진품), 9. 전시로 재현한 상자안 도자기와 자단목의 포장모습(진품), 10. 그릇 사이에 엮어서 완충재 역할을 한 새끼줄(복제품)

<출처>

  1. 중앙박물관

 

 

 

[중앙박물관특별전, 신안해저선] 배에 실렸던 화물 – 향신료, 기타

1.전시개요2.중국 송대 복고풍 문화3.일본 상류층의 중국 취향4.고려의 공예문화5.차.향.꽃 문화6.경원을 떠나 하카타로7.용천요 청자8.도자기9.도기 항아리, 자단목, 동전10.금속으로 만든 물품11.향신료, 기타12.선상생활

신안선에서는 계피, 산수유 등 약재로 쓰이는 것들이 발견되었다. 또한 목간에는 진피(귤껍질), 감초 등의 기록이 있어 각종 향료 및 약재가 실려 있었음을 알 수 있다. 향신료와 약재에는 중국 남부와 동남아시아 주산지인 것이 많으며 중국을 거쳐 일본으로 수입되었음을 알 수 있다. 칠기로 만들어진 그릇은 중국산와 일본산이 섞여 있는데 그중 중국산은 고급 제품으로 일본 상류층들을 위해 수입되었던 것으로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목칠 벼루, 사각 벼루, 용모양 붓 받침대,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향신로와 기타
신안해저선에서는 후추, 계피, 정향, 은행, 개암, 약밤, 매실, 파두(巴豆), 여지(荔枝), 사군자(使君子) 열매, 산수유 열매씨 등 다양한 향신료, 열매씨가 발견되었습니다. 향신료 중에는 중국 남부와 동남아시아가 산지인 예가 많아, 대부분 취안저우에서 선적했을 것으로 추정됩니다. 후추는 인도 남부 해안 지대를 비롯하여 중국 남부 광둥, 광시, 윈난 지역이 주요 산지이며, 조미료와 약재로 사용했습니다. 정향은 정향나무의 꽃봉오리로 방부나 살균 효과가 뛰어나 약재로도 쓰였습니다. 칠기는 일본산과 중국산이 섞여 있습니다. 일본산은 식기로 사용되었고, 반면에 중국산은 상품으로 보입니다. 중국산은 당시 칠기 산지로 유명한 저장성 윈저우에서 생산된 것입니다. 그밖에 벼루 등의 석제품과 비녀, 단추 등의 유리 제품도 발견되었습니다. (안내문, 중앙박물관, 2016년)

OLYMPUS DIGITAL CAMERA
원형벼루, 팔각 벼루, 새모양 벼루,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OLYMPUS DIGITAL CAMERA
구슬, 비녀,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OLYMPUS DIGITAL CAMERA상자 일부, 송 13세기, 공작.꽃무늬 장식판, 송 13세기, 합,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빗,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OLYMPUS DIGITAL CAMERA
모란.동자무늬 장식, 발, 인물.소나무무늬 뚜껑

OLYMPUS DIGITAL CAMERA동자무늬 장식,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OLYMPUS DIGITAL CAMERA
베갯모,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OLYMPUS DIGITAL CAMERA베갯모, 합,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OLYMPUS DIGITAL CAMERA
계피,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OLYMPUS DIGITAL CAMERA후추,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OLYMPUS DIGITAL CAMERA맷돌,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OLYMPUS DIGITAL CAMERA약재, 열매의 씨앗, 후추,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OLYMPUS DIGITAL CAMERA열매의 씨앗, 원 13세기 후반 ~ 14세기 전반

<출처>

  1. 중앙박물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