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장충동 평양면옥, 서울을 대표하는 평양식 냉면

서울에는 냉면으로 유명한 집이 많은데 일제강점기부터 있었던 곳도 많지만 대부분 한국전쟁이후 실향민들이 자리잡은 식당들이다. 장충동 평양면옥은 우래옥, 을지면옥, 남포면옥 등과 함께 서울을 대표하는 평양식 냉면집이다. 오랜 기간동안 장충동 일대에서 자리잡고 있었으며, 실향민들이 많이 찾는 곳이라 전통 평양식냉면을 맛 볼 수 있는 곳이다. 일반적인 냉면은 육수가 진한맛이 나고 느끼한 경우가 많은데 이곳 냉면은 육수가 담백하며 자극적인 맛이 거의 없다. 식당 건물은 70~80년대 서울 도심 식당 건물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다.

냉면은 메밀가루, 전분 등이 다양한 가루를 이용하여 만든 면을 육수와 야채, 고기, 삶은 계란 등과 같이 먹는 대표적인 여름음식이다. 냉면은 메밀가루로 국수를 뽑아내어 동치미 육수에 말아 먹는 평양식냉면을 비롯하여, 회와 함께 비벼먹는 함흥식냉면, 메밀대신 밀가루를 사용한 밀냉면 등이 있으며 막국수 또한 냉면의 일종이라 할 수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담백하면서도 시원한 육수와 함께 전통 평양식 냉면의 맛을 즐길수 있는 장충동 평양면옥 냉면. 외관상으로도 일반냉면집에 비해 담백해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냉명과 함께 나오는 전형적인 반찬

OLYMPUS DIGITAL CAMERA정통 평양식 냉면집 답게 육수를 삶아낸 수육도 먹어볼 수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 70~80년대 도심 식당 건물을 아직도 사용하고 있다. 유명한 식당답게 다양한 매체에 등장했던 모습을 스크랩하여 전시하고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손님으로 가득찬 식당내부

OLYMPUS DIGITAL CAMERA동대문시장에서 장충단공원으로 이어지는 장충단로에 위치한 평양면옥. 번잡한 동대문시장에서 남쪽으로 약간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다.

SANYO DIGITAL CAMERA식당 맞은편에는 대한민국 현대 건축을 대표하는 건축가 김수근이 말년에 설계한 교회건축인 경동교회를 볼 수 있다. 두손을 보아 기도하는 모습을 형상화한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