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모계정사(某溪精舍), 구한말에 지은 정자

안동시 서후면 금계리 학봉종택 맞은편 마을에 있는 모계정사(某溪精舍)이다. 학봉 김성일의 후손으로 구한말 홍문관시강(弘文館侍講) 등을 역임한 김홍락(1863~1943년)이 세웠다고 한다. 건물은 앞면 3칸에 팔작지붕을 하고 있다. 건물 앞쪽에 반칸정도 마루를 달아 놓았으며 구한말 건축물이 많이 볼 수 있는 난간을 둘렀다. 정자 건물외 앞면 3칸 규모의 솟을대문이 있는 문간채를 두고 있다.

금계리 마을은 원주변씨, 의성김씨, 안동김씨의 집성촌이다. 임하댐 아래 천전마을에 살았던 학봉 김성일이 처가가 있던 이 마을로 옮겨와 그 터전을 물려받아 자리를 잡아 살아왔다. 마을에는 학봉 김성일 종택을 비롯하여 구한말 초산도호부사를 지낸 김진형이 살았던 겸와고택을 비롯하여 소계서당(小溪書堂), 모계정사(某溪精舍) 등이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안동 모계정사. 누각식 정자인 본채와 대문채로 이루어졌다. 정자는 선비들이 공부를 하거나 손님을 접견하기 위한 공간으로 모계정사는 마을 한쪽편에 사랑채처럼 지어졌다.

OLYMPUS DIGITAL CAMERA건물은 앞면 3칸 규모이다. 앞쪽에 반칸정도 마루를 달아 놓았다.

OLYMPUS DIGITAL CAMERA대문채는  삼문처럼 보이는 솟을대문을 하고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모계정사가 있는 마을. 학봉종택 맞은편에 위치하고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학봉종택이 있는 안동시 서후면 금계리마을. 학봉 김성일은 임하댐 아래 천전마을 출신으로 처가가  후사를 잇지 못하자 이곳에 터전을 잡고 살았다.

OLYMPUS DIGITAL CAMERA모계정사 전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