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자 철화버드나무무늬 통모양 병(국보)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소장.전시하고 있는 고려시대(12세기)에 만들어진 “청자 철화버드나무무늬 통모양 병(靑磁鐵畵楊柳文筒形甁, 청자 철화양류문 통형 병, 국보)”이다. 긴 통모양의 병 앞 뒤에 한 그루씩 버드나무를 붉은 흙으로 그려 넣은 소박한 병이다. 병은 전제적으로 직선적인 단순한 원통 모양을 하고 있다. 몸통에 그려넣은 버드나무 2그루를 제외하고는 특별한 장식은 없는데 단순하면서도 품위있는 분위기를 주고 있다. 버드나무는 현대 회화에서 많이 볼 수 있는 그림처럼 버드나무의 특징을 잘 파악하여 단순화 시켰다. 고려청자나 조선백자를 비롯하도 도자기에서는 많이 볼 수 없는 독특한 형태를 하고 있다.

이 작품은 고려청자의 여러 기법 중 철화(鐵畵)기법을 사용한 대표적인 청자이다. 철화기법은 산화철 성분 안료로 무늬를 그리고 음악을 입혀서 구워 무늬가 검게 나타나게 한 청자이다. 철화청자에는 사물의 특징을 간결하면서 생동감있게 묘사한 예들이 많다.

OLYMPUS DIGITAL CAMERA청자 철화버드나무 통모양 병(국보). 단순한 원통모양을 하고 있는 병이지만 우아하면서 세련된 늬김을 주고 있다. 철화기법을 사용해서 그린 버드나무는 현대회화에서 볼 수 있는 그림들과 비슷하다.

OLYMPUS DIGITAL CAMERA
반대편 버드나무 그림.

OLYMPUS DIGITAL CAMERA
그림이 그려있지 않는 부분.

OLYMPUS DIGITAL CAMERA 청자 철화버드나무 통모양 병(국보).

 청자 철화버드나무무늬 통모양 병, 국보113호, 서울 용산구 서빙고로(국립중앙박물관)
철화청자의 특징인 대담한 의장과 구도가 돋보이는 작품이다.다른 철화청자에 비하면 무늬가 비교적 간결하지만 버드나무를 재구성하여 다른 차원의 세련미를 만들어냈다.이렇게 독특한 형태의 통형병은 청자의 기형 가운데 이례적인 형태라 할 수 있다. <출처:중앙박물관>

<출처>
1.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한국학중앙연구원
2. 두산백과
3. 중앙박물관
4. 문화재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