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주문진항, 영동지방을 대표하는 어항

강원도 강릉시 주문진읍에 위치한 주문진항이다. 강릉도심 북쪽에 위치한 어항으로 영동지방에서는 묵호항, 속초항과 함께 가장 많은 어선들이 정박하는 곳이다. 항구로서 입지조건이 좋은 편은 아니지만 비교적 이른 시기에 방파제가 건설되면서 영동지방을 대표하는 어항이 되었다. 동해안 여행을 떠난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곳으로 어시장이 크게 발달되었다. 예전에는 명태.오징어 등이 많이 잡혔던 곳이지만 지금은 속초와 마찬가지로 이곳을 대표하는 어종이 많지 않은편이다. 어시장에서는 근처에서 잡히는 양미리, 도루묵, 방어와 같은 생선과 문어 등을 많이 볼 수 있다.

SANYO DIGITAL CAMERA강릉 지방을 대표하는 주문진항. 강릉과 가까이 있고, 비교적 이른 시기에 방파제를 쌓아 어항으로 크게 발전했던 곳이다. 어선들이 주로 정박하는 어항으로 관광객들이 많이 찾아 어시장이 발달한 곳이다.

SANYO DIGITAL CAMERA방파제를 막아 조성한 주문진항.

SANYO DIGITAL CAMERA어선들이 정박한 항구 주변으로 어시장이 크게 형성되어 있다.

SANYO DIGITAL CAMERA항구에 정박한 어선들.

SANYO DIGITAL CAMERA관광객으로 번잡한 주문진항.

<출처>
1.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2. 두산백과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