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 무위사 삼층석탑

전남 강진군 성전면 무위사(無爲寺) 경내에 있는 삼층석탑이다. 사찰 경내 경내 서쪽편에 선각대사편광탑비 아래에 있다. 2층 기단 위에 3층 탑신을 쌓아 올린 전형적인 삼층석탑의 모습을 하고 있다. 기단과 탑신 몸돌에는 기둥모양을 새겼으며, 지붕은 얇고 평평해 보인다. 꼭대기에는 네모난 받침돌 위로 세 개의 머리장식이 가지런히 올려져 있다. 선각대사편광탑비와 비슷한 시기인 고려초에 조성된 것으로 보인다. 예술적인 조형미나 웅장함이 뛰어나지 않은 평범한 석탑이다.

강진 무위사는 가장 오래된 목조 건축물 중 하나인 극락전(국보13호)으로 잘 알려진 사찰이다. 월출산 자락에 자리잡고 있으며, 남해바다를 향하고 있는 사찰이다. 신라시대 원효대사가 창건한 작은 암자였던 것으로 보이며, 후대에 도선국사가 중건하여 큰 사찰이 되었던 것으로 보인다.

SANYO DIGITAL CAMERA무위사 삼층석탑. 통일신라 삼층석탑 양식을 계승한 것으로 조형미나 세부조각수법이 떨어지는 편이다.

SANYO DIGITAL CAMERA
탑은 2층 기단 위에 3층 탑신을 올려놓고 있다.

SANYO DIGITAL CAMERA아랫기단에는 기둥모양과 안상을, 윗층기단에는 기둥모양만 있다.

SANYO DIGITAL CAMERA탑신부와 머리장식. 몸돌과 머리돌은 각각 하나의 돌로 되어 있으며, 몸돌에는 기둥모양이 새겨졌다. 꼭대기 머리장식이 온전히 남아 있다.

SANYO DIGITAL CAMERA옆쪽에서 본 모습.

강진 무위사 삼층석탑, 전남 강진군 성전면 월하리
탑이란 부처님의 진신사리를 봉안한 것으로 불교의 상징적인 예배의 대상이다. 이 석탑은 현재 극락전 우측인 선각대사편광탑비 바로 전면에 위치하고 있다. 이 탑의 구조는 전형적인 2층 기단을 갖춘 3층 석탑으로서 각 부재가 잘 조화되고 균형이 잡힌 통일신라의 전형적인 양식을 계승한 고려시대 석탑이다. 이 석탑의 조성연대는 선각대사편광탑비의 연대와 동시대이거나 그 연대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고려시대 초반기로 추정된다. 지대석은 몇 개의 넓은 돌로 짜여져 있고, 그 위에 각형 2단의 괴임대와 하대기단 중석이 연결되고 있는데 각 구를 2구로 나누고 중앙에는 탱주 1주와 양면에는 우주를 조각하였다. 탑신부는 탑신과 옥개석이 각 1석으로 탑신부의 양면에 우주가 모각되고 2~3층에서는 그 높이와 폭을 줄여 알맞은 체감을 보였다. 상륜부는 완전하게 남아 있다. 이 탑은 비교적 통일신라시대의 전형적인 양식을 충실히 고수하고 있다. (안내문, 문화재청, 2010년)

<출처>

  1.  문화재청
  2.  두산백과
  3.  위키백과
  4.  한국민족문화대백과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