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 금산사 오층석탑(보물25호), 금강계단 앞에 세워진 석탑

전북 김제시 금산면 금산사에 있는 오층석탑(보물25호)이다. 부처의 사리를 모시는 금강계단 앞에 세워져 있다. 탑은 2층 기단 위에 5층 탑신을 올려 놓은 높이 7.2m의 오층석탑이다. 통일신라 석탑의 기본 양식을 그대로 따르면서도 고려 석탑의 특징도 반영되어 있다. 석탑 구성요소간 비례가 적절하고, 세부 조각수법도 양호한 편이다. 석탑이 신앙의 중심이었던 통일신라와는 달리 형식적이며 장식적인 기능을 갖고 있었던 고려 석탑의 특징을 잘 보여주고 있다. 해체.수리과정에서부처의 사리와 금동여래불상 등이 발견되었다.

김제 금산사는 미륵신앙을 대표하는 사찰로 신라 경덕왕 때인 8세기에 진표율사에 의해 사찰로서 모습을 갖추게 되었으며, 후백제 견훤이 유폐된 곳으로 잘 알려져 있다. 금산사에는 미륵불상을 모시는 장륙전 모습이 남아 있는 미륵전(국보62호)를 비롯하여 금강계단(보물26호), 오층석탑(보물25호), 육각다층석탑(보물27호) 등 많은 유물이 남아 있다.

SANYO DIGITAL CAMERA김제 금산사 오층석탑(보물25호). 부처의 사리를 모시는 금강계단을 꾸미는 장식적인 기능을 갖고 있는 석탑이다.

SANYO DIGITAL CAMERA
탑은 2층 기단 위에 5층 탑신을 올려 놓고 있다. 통일신라 석탑 양식을 계승하고 있으며, 지붕돌 끝이 살짝 들려 있는 등 고려 석탑의 특징들도 잘 반영되어 있다. 전체적인 비례나 세부 조각수법이 양호한 편이다.

SANYO DIGITAL CAMERA탑의 기단부.  탑신을 안정적으로 받쳐주고 있다.

SANYO DIGITAL CAMERA오층으로 된 탑신부. 1층 몸돌을 높게 만들었으며, 2층부터는 순차적으로 낮게 만들었다. 지붕돌 끝을 살짝 들어 올리고 지붕받침도 3단으로 두는 등 고려석탑의 특징들도 잘 반영되어 있다.

SANYO DIGITAL CAMERA동쪽에서 본 오층석탑.

SANYO DIGITAL CAMERA금산사 주불전에 해당하는 미륵전 안쪽 언덕에 금강계단 앞에 세워져 있다. 주불전 앞에 세워져 있는 일반적인 석탑들과는 다른 공간배치이다.

김제 금산사 오층석탑, 보물25호, 전북 김제시 금산면 금산리
탑(塔)은 부처님의 사리나 경전을 봉안하여 법당 앞 중앙에 세우는 것이 일반적이나 이 석탑은 방등계단을 장엄하는 정중탑(庭中塔)으로 고려시대에 세워진 것이다. 이중기단 위에 높이 7.2m의 5층 석탑이 우뚝 서 있어 방등계단을 더욱 성스럽게 장엄하고 있다. 탑의 구조는 통일신라 석탑의 일반형을 따르고 있으나 하층기단이 협소하고 옥개석, 추녀 끝이 살짝 들려 고려이 시대적 특징을 보여준다. 상륜부의 노반이 크고 넓으며 그 위에 특이한 복발이 있고 복발 위에 보륜과 보주가 설치되어 있다. 1971년 해체.복원하였는데 과거 부처님인 정광여래사리 2과와 석가모니불 사리 5과가 나와 복원과 동시에 다시 봉안하였으며 금동여래 8분 등 다른 유물은 금산사 성보박물관에 전시중이다. (안내문, 문화재청, 2009년)

<출처>

  1.  문화재청
  2.  두산백과
  3.  위키백과
  4.  한국민족문화대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