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 보원사지 법인국사탑(보물), 백제 석탑 양식이 일부 반영된 승탑

충남 서산시 운산면 보원사지(사적) 절터에 있는 법인국사탑(보물)이다. 고려초 승려 법인국사 탄문(坦文, 900∼975)의 사리를 모신 높이 4.7 m의 승탑이다. 8각형평면을 기본으로 받침돌, 몸돌, 지붕돌로 구성된 전형적인 승탑의 형태를 하고 있다. 아래바침돌은 8각형으로 된 2개의로 돌로 쌓았는데 아랫돌에는 사자를, 윗돌에는 용을 조각해 놓았다. 가운데받침돌엔느 특별한 장식이 없으며, 윗받침돌에는 난간을 조각해 놓았다. 탑신 몸돌은 앞.뒷면에 문짝과 사천왕상과 인물상을 새겼다. 지붕돌은 윗면의 경사가 가파르게 만들었으며, 서까래를 표현해 놓고 있다. 전체적으로 신라 승탑의 양식을 따르면서도, 난간을 새기는 등 백제 석탑의 양식과 고려초기 양식도 반영되어 있다.

법인국사는 신라 말과 고려 초에 활약한 유명한 승려로 경기도 광주 출신이다. 북한산 장의사에서 불경 등을 배웠으며, 고려 광종과는 개인적인 인연이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광종 때 왕사와 국사가 되었으며, 보원사에서 입적하였다. 광종은 ‘법인(法印)’이라 시호와, ‘보승(寶乘)’이라는 탑이름을 내렸다.

SANYO DIGITAL CAMERA보원사지 법인국사탑(보물). 높이 4.7 m의 비교적 큰 규모의 승탑이다.

SANYO DIGITAL CAMERA기단부 아래받침돌에는 사자상과 구름속을 날고 있는 용을 조각해 놓고 있다. 윗받침돌에는 연꽃무늬와 난간모양을 조각했다.

SANYO DIGITAL CAMERA몸돌에는 문짝과 사천왕상, 인물상을 새겨 놓고 있다. 지붕돌은 경사가 급하게 만들었고, 아래쪽에는 서까래를 섬세하게 표현하고 있다. 지붕의 모통이에는 꽃장식을 했다.

SANYO DIGITAL CAMERA보원사지 절터 뒷편에 위치한 보원국사탑과 탑비

보원사(普願寺)는 그 내력이 잘 알려져 있지 않으나, 절터에서 멀지 않은 곳에 서산 용현리 마애여래삼존상(국보84호)이 있으며, 절터에서 6세기 중엽에 제작된 금동불상이 발견된 것으로 볼 때 백제때부터 있었던 사찰로 여겨진다. 통일신라때는 최치원이 언급한 의상대사를 계승한 화엄십찰 중 하나로 상당히 큰 규모의 사찰이었다. 절터에는 오층석탑(보물 104호), 법인국사탑(보물 105호) 등이 있으며, 절터에서 출토된 거대한 철조불상이 중앙박물관에서 소장.전시되고 있다.

SANYO DIGITAL CAMERA서산 보원사지 절터(사적 316호). 화엄십찰 중 한곳으로 충남 서해안 지역을 대표하는 큰 사찰이었다.

서산 보원사지 법인국사탑, 보물 105호, 충남 서산시 운산면 용현리
법인국사의 사리를 모셔놓은 975년에 건립된 부도 탑이다. 법인국사는 신라말~고려초의 고승으로 법호는 탄문이다. 900년(신라 효공왕4)에 출생하여 15세에 장의산사에게 계(戒)를 받았으며, 968년(고려 광종19)에 왕사, 974년(광종 25)에 국사가 되어 이곳 보원사에 와서 975년(광종26)에 입적하였다. 당시 임금인 광종이 슬퍼하며 부도를 세울 것을 지시하여 국공에 의하여 세웠다. 이 탑은 팔각원당형의 형태이며 중대석의 조각은 매우 아름답고 상대석에 난간 형태를 두른 것이 보기 드문 특징이다. 탑에서와 같은 백제계 양식의 특징이다. (안내문, 문화재청, 2009년)

<출처>

  1.  문화재청
  2.  두산백과
  3.  위키백과
  4.  한국민족문화대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