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 갑사 승탑(보물 257호), 생동감있는 조각상이 표현된 승탑

충남 공주시 계룡면 계룡산 갑사에 승탑(보물257호)이다. 3단으로 된 기단 위에 탑신을 올린 전형적인 승탑이다. 받침돌은 아래층이 넓고 위층을 좁게 만들었다. 아래받침돌에는 사자.구름.용을 입체감 있게 조각해 놓고 있다. 가운데 받침돌에는 꽃장식과 악기를 연주하는 천인상을, 윗받침돌에는 연꽃잎을 새겼다. 탑신 몸돌에는 문짝과 사천왕상을 새겨놓고 있다. 지붕돌은 기와골 등을 실제 목조건축물처럼 섬세하게 조각했다. 머리장식은 남아 있지 않다. 전체적으로 입체감 있게 조각상을 새겨 생동감이 넘치나, 지붕돌을 비롯하여 윗부분을 작게 만들어 안정감이 약간 부족해 보인다. 승탑에 표현된 세부적인 조각들을 고려시대 승탑 중에서는 상당히 뛰어난 편에 속한다. 갑사 뒷편 언덕에 있던 것을 옮겨온 것으로 승탑의 주인은 알려져 있지 않다.

갑사(甲寺)는 공주 계룡산에 있는 사찰로 통일신라 의상대사와 관련된 화엄십찰에 속하는 유서깊은 사찰이다. 현재의 갑사는 원래 위치에서 약간 옮겨진 것으로 보이며 임진왜란 때 이곳 출신 영규대사가 의병장으로 큰 역할을 하면서 국가로부터 인정받아 오늘날과 같은 모습을 갖추게 된 것으로 보인다. 사찰내에는 삼신불괘불탱(국보289호), 철당간(보물256호), 승탑(보물257호), 동종(보물478호) 등이 남아 있다.

SANYO DIGITAL CAMERA공주 갑사 승탑(보물 257호). 원래 갑사 뒷편 중사자암에 있던 것을 옮겨온 것이다. 기단부의 조각상들이 힘이 넘치며 생동감있게 표현되어 있다. 탑신 지붕돌을 작게 만들어 전체적으로는 안정감이 떨어지는 ㅍㄴ이다.

SANYO DIGITAL CAMERA기단부. 아래받침돌에는 사자상과 구름속을 나는 용을 생동감있게 표현하고 있으며, 가운데 받침돌에는 악기를 연주하는 천인상을 표현했다.

SANYO DIGITAL CAMERA탑신부. 지붕돌에는 기왓골을 표현하고 세밀한 면이 있으나 기단에 비해 상대적으로 작게 만들었다. 몸돌에는 문짝과 사천왕상을 새겼다.

SANYO DIGITAL CAMERA
정면에서 본 갑사 승탑.

SANYO DIGITAL CAMERA계룡산 갑사는 통일신라 화엄십찰에 속하는 유서깊은 사찰이다. 승탑은 뒷편 언덕에 있던 것을 현재의 위치로 옮긴 것이다.

공주 갑사 승탑, 보물 257호
승탑이란 승려들의 유골을 안장한 묘탑으로 우리나라에서는 통일신라시대인 9세기 초에 처음 나타난다. 팔각형의 지붕을 가진 팔각원당형으로 되어 있는 이 승탑은 고려시대의 대표적인 양식일 뿐만 아니라 조각 솜씨도 뛰어나 신라 말기와 고려초기의 승탑 양식을 연구하는데 매우 중요한 자료가 되고 있다. 원래 갑사 뒷산의 중사자암에 있던 것을 현재의 위치로 옮겼다. (안내문, 문화재청, 2015년)

<출처>

  1. 문화재청
  2. 두산백과
  3. 위키백과
  4. 한국민족문화대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