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 규암리 금동관음보살입상(국보 293호), 백제를 대표하는 금동불상

국립 부여박물관에서 소장.전시하고 있는 금동관음보살입상(국보 293호)이다. 높이 21.1 cm의 금동으로 만들 불상으로 충남 부여군 규암리 절터에서 출토되었다. 머리에 관을 쓰고 있으며, 부드러운 미소를 띠고 있는 관음보살을 표현하고 있는 불상이다. 양 어깨에서부터 늘어진 구슬장식이 X자로 교차하고 있으며, 치마는 발등까지 길게 내려와 있다. 백제를 대표하는 금동불상으로 얼굴에 표현된 미소와 비례가 적정한 몸의 형태, 조각수법 등 불교가 전래된 초기의 관음보살상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백제의 금동불상은 25 cm 이하의 작은 불상들이 전해지고 있으며, 승려들이 가지고 다니며 불법을 전하는 데 사용되었을 것으로 추정되고있다. 초기에는 중국 북조의 영향의 받은 중앙에 부처가 있고 좌우에 협시보살을 둔 ‘일광삼존불’양식이 유행하였다. 이후에는 표정이 훨씬 밝아지고 백제 특유의 여유로우면서도 다소 천진한 미소가 표현되기 시작하였다. 7세기 만들어진 불상들은 신체비례와 입체감이 강조되고 훨씬 세련된 조각수법을 보여준다.

OLYMPUS DIGITAL CAMERA
부여 규암리 금동관음보살입상(국보 293호). 백제를 대표하는 금동불상으로 초기 관음보살상의 모습을 잘 보여주고있다.

OLYMPUS DIGITAL CAMERA
옆쪽에서 본 모습.

OLYMPUS DIGITAL CAMERA
뒷쪽에서 본 모습

<출처>

  1.  문화재청
  2.  위키백과
  3.  한국민족문화대백과
  4.  부여박물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