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낙안읍성 서문성벽집

전남 순천시 낙안면 서대리 낙안읍성 서문 바깥쪽에 있는 서문성벽집이다. 건물은 ‘-’자형 안채와 헛간채, 가게로 사용되었던 작은 별채가 있다. 초가지붕을 하고 있는 안채는 부엌, 안방, 마루, 윗방이 나란히 배채되어 있다. 헛간, 돼지막 등으로 사용되었던 헛간채가 대문 오른쪽에 있다.  안채는 19세기 지어진 건물로 전형적인 읍성내 가옥의 특징을 보여주고 있다. 낙안읍성 서문 입구에서 있으면서 상점 역할을 했던 것으로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순천 낙안읍성 서문성벽집. 성문 앞 큰 길에 작은 건물을 지어 상점으로 사용해 왔다.

OLYMPUS DIGITAL CAMERA마당을 들어서면 담장 역할을 하고 있는 성벽을 볼 수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안채는부엌,안방, 안마루, 웃방이 나란히 배치된 앞면 4칸 규모의  ’-자형 초가집이다. 읍성내 마을에서는 중간규모 정도이다.

OLYMPUS DIGITAL CAMERA성벽 위에서 내려다 보이는 안채.

OLYMPUS DIGITAL CAMERA헛간채는 돼지막, 헛간 등으로 사용되었는데 지금은 문간방을 두고 있다. 지금의 형태는 일제강점기 이후 증축한 것으로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헛간채는 골목으로 창문을 두고 있지 않으며, 원래 있던 돌담을 담장으로 사용한 것으로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서문터 성벽에서 내려다 보이는 모습.

낙안성 김소아 가옥
이 집의 건립 연대는 19세기 중엽으로 추측된다. 남향으로 낙안마을의 보편적인 평면구성을 대표할 수 있는 구조이다. 왼쪽에서부터 부엌, 안방, 안마루, 웃방 그리고 헛간으로 구성된 한일자 모양의 집이다. 앞에는 툇마루가 설치되어 있는데, 안방 쪽은 뒤로도 툇마루를 놓았다. 부엌은 앞과 뒤쪽으로 넓히면서 큰 공간을 이루고 있다. 부뚜막은 안방쪽의 벽에 설치되어 있다. 이 고을의 일반적 특징과 같이 처마가 특히 짧고 서까래를 덧달았으며, 서까래도 대나무를 섞어 쓰거나 가늘게 만들었다. (안내문, 순천시청, 2012년)

  1. 안내문, 순천시청, 2012년
  2. 국가문화유산포탈, 문화재청, 2019년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