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복암리 고분군(사적 404호), 영산강 이북 백제 토착세력 무덤

전남 나주시 다시면 복암리에 있는 삼국시대 백제 토착세력의 무덤이다. 이곳에는 4개의 큰 봉분이 남아 있으며 발굴.조사결과 32기의 다양한 무덤이 확인되었다. 무덤의 형태는 독무덤, 굴돌덧널무덤, 굴식돌방무덤, 앞트기식돌방무덤 등으로 다양하며 4세기부터 7세기초까지 오랜 세월동안 조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금동제신발, 관모, 고리자루큰칼 등 높은 신분이었음을 알려주는 여러 유물들이 출토되었다.

나주 복암리는 현 나주시 중심부에서 멀지 않은 영산강 이북에 위치하고 있다. 이곳에서 확인된 무덤형태나 유물 등으로 볼 때 영산강 유역으로 진출한 백제세력이 토착세력을 점차 지배했음을 보여주고 있다고 한다.

SANYO DIGITAL CAMERA나주 복암리 고분군(사적 404호). 현재 이곳에는 4기의 큰 봉분을 볼 수 있는 옹관묘부터 굴식돌방무덤까지 여러시대의 무덤이 하나의 봉분을 이루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SANYO DIGITAL CAMERA복암리 1호분.

SANYO DIGITAL CAMERA복암리 2호분

SANYO DIGITAL CAMERA복암리 3호분. 옹관묘, 횡혈식석실묘, 석곽옹관묘 등 7종류의 묘제는 물론 금동신발과 은제관식.큰칼.금귀고리 등 다양하면서도 최고의 권위를 상징하는 유물 799점이 출토되었다.

SANYO DIGITAL CAMERA복암리 4호분

OLYMPUS DIGITAL CAMERA
복암리 출토 옹관묘

OLYMPUS DIGITAL CAMERA신, 금동, 삼국시대(백제) 6세기, 전남 나주 복암리 무덤

OLYMPUS DIGITAL CAMERA병, 삼국시대(백제) 6~7세기, 전남 나주 복암리 무덤

OLYMPUS DIGITAL CAMERA뚜껑접시, 삼국시대(백제) 6세기, 전남 나주 복암리 무덤,

OLYMPUS DIGITAL CAMERA고리자루칼, 금동.은, 삼국시대(백제) 6~7세기, 전남 나주 복암리 무덤

OLYMPUS DIGITAL CAMERA
나주 복암리 5호분 출토품, 6세기 중엽, 1. 은제 관꾸미개,

OLYMPUS DIGITAL CAMERA2. 은제 허리띠 꾸미개

나주 복암리 고분, 사적 404호, 전남 나주시 다시면 복암리
고분은 삼국시대 이래 사회적 지위나 신분이 높았던 지배층의 무덤을 말한다. 이곳에는 4기의 고분이 있다. 이 지역은 영산강의 본류를 낀 구릉지대로서 원래 3기 정도가 더 있었으나 경지정리를 하면서 없어졌다고 한다. 3호분에서는 영산강유역에서 확인되는 옹관묘, 횡혈식석실묘, 석곽옹관묘 등 7종류의 묘제는 물론 금동신발과 은제관식.큰칼.금귀고리 등 다양하면서도 최고의 권위를 상징하는 유물 799점이 출토되었다. 이와같이 다양한 유물이 출토된 것은 도굴되지 않은 상태에서 발굴조사가 이뤄졌기 때문이다. 복암리 3호분은 옹관(토기 항아리관) 중에서 이른 시기(3세기)에 해당하는 옹관묘를 비롯하여 횡혈식석실분(굴식 돌방무덤) 중에는 7세기 전반끼지 내려오는 묘제가 한분구 안에서 확인되고 있어 3세기 후반부터 7세기 전반까지 400여년간 동일한 문화적 전통을 지닌 집단에 의해서 만들어진 것으로 짐작된다. 이렇게 한분구 안에서 다양한 묘제가 확인되는 복합묘제고분은 우리나라에서 처음 확인된 사례이다. 이를 통해서 영산강유역에서 나타나는 다장과 대형분구의 성토방법.과정.각 묘제간의 관계, 옹관묘와 석실분의 변천과정.매장방법 및 부장유물, 일본과의 관계, 영산강유역 토착세력과 백제와의 관계 등 지금까지 풀리지 않은 영산강유역 고대사 연구와 규명에 결정적 자료를 제공하는 중요한 고분이다. (안내문, 나주시청, 2009년)

<출처>

  1. 안내문, 나주시청, 2009년
  2. 국가문화유산포탈, 문화재청, 2019년
  3.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소, 2019년
  4. 안내문, 국립중앙박물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