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 병영유적(사적 218호), 삼국시대 신라의 군사훈련장

경북 경산시 압량읍 일대에 있는 병영유적(사적 218호)이다. 삼국시대 김유신이 군사훈련장으로 사용했던 곳으로 전해오고 있다. 유적은 압량리, 내리, 진량읍 선화리에 각각 위치하고 있는데 1~ 3 km 정도 떨어져 있다. 3곳 모두 나즈막한 구릉에 흙으로 토축을 쌓아 넓은 광장을 만들고 한쪽편에 군사훈련을 지휘할 수 있는 고대를 두고 있다. 훈련장은 직경 100 m 이내의 타원형을 하고 있다. 외관상 토성처럼 보이지만 그 규모가 작고 내부가 평탄하여 군사훈련장이었던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훈련장이 있는 3곳 모두 두룩산이라 부르고 있다. 규모는 작지만 인근에 있는 임당토성과 비슷한 입지조건과 형태를 갖추고 있어 원래 토성이었던 것을 훈련장으로 사용했다는 견해도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경산 병영유적(사적 218호) 중 압량면 압량리에 소재한 훈련장. 금호강 남쪽 압량 들판이 한눈에 내려다 보이는 낮은 구릉에 위치하고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훈령장은 구릉에 높이 7 m 정도이 토축을 쌓았는데 외견상 토성과 비슷해 보인다. 인근에 있는 신라 지방세력 압독국 근거지였던 임당토성과 비슷한 형태를 하고 있어 원래 토성이었던 곳을 훈련장으로 바꾸었다는 견해도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훈련장에서 내려다 보이는 토축. 외형이나 입지조건 등으로 볼 때 토성과 비슷해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훈련장 내부. 둘레 300 m 정도의 타원형 형태의 넓은 광장이 있고 남쪽끝에 지휘소 역할을 하는 장대가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광장 남쪽 끝에 있는 장대.

OLYMPUS DIGITAL CAMERA장대에 올라서 내려다 본 모습. 이곳에서 군사들이 훈련하는 모습을 지켜보면서 지휘했을 것으로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장대에서 내려다 보이는 토축

OLYMPUS DIGITAL CAMERA아래쪽에서 본 장대와 토축

OLYMPUS DIGITAL CAMERA훈련장에 내려다 보은 북쪽 들판. 멀리 팔공산이 보이고 그 사이로 금호강이 흐르고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훈련장 남쪽편. 지금은 건물들이 들어서 있지만 이곳에서 1 km 정도 떨어진 곳에 압량읍 내리 훈련장이 있으며, 3 km 정도 떨어진 곳에 진량읍 선화리 훈련장이 있다.

경산 병영유적 사적218호21-20200129국가문화유산포탈에 있는 병영유적 옛 사진. 넓은 들판에 병영유적이 우뚝 솟아 있다. 지금은 주변이 공장으로 바뀌었다.

경산 병영유적, 사적218호, 경북 경산시 압량읍 압량리
김유신장군이 압량주 군주로 있을 당시 백제를 공략하고 나아가 삼국통일을 달성하기 위한 전초기지이자 군사를 모아 심신을 연마하고 무술을 훈련시키던 군사훈련장이었다는 구전을 전하고 있는 3곳의 토성모양 축조물을 합하여 압량유적이라 한다. 이들은 각각 경산시 압량면 압량리와 내리, 그리고 진량읍 선화리에 위치하는데, 서로 1.2 ~ 3.2 km 떨어져 삼각형의 배치상을 보이고 있다. 압량유적은 금호강 이남의 넓은 압량벌 중심지대에 위치하고 있는데, 각각 압량벌을 조망할 수 있는 야트막한 구릉 선단부에 위치하고 있는 것이 공통점이다. 압량리유적은 얕은 구릉 위에 높이 7 m로 토축하고 윗면을 평탄하게 하여 원형 광장을 축조한 것으로 둘레가 300 m 가량되며 동남쪽에 치우쳐 높이 10 m의 토루가 있다. 내리 유적은 구릉 자연면에 약간의 보축을 지름 80 m, 둘레 270 m 광장을 마련하였으며, 광장의 동남쪽에 높이 15 m 가량의 토루를 쌓았는데, 토루의 동남부분이 크게 파괴되어 토루의 모습을 잃고 있다. 선화리유적은 구릉 말단부에 높이 10 m 토축의 원형광장(지름 80 m)을 구축하고 그 북쪽에 치우쳐 높이 2 m, 윗면지름 13 m의 토루를 쌓았다. 이 유적은 자연구릉상에 얼마간 토축이 이루어져 외견상 토성처럼 보이지만 토성으로 보기에는 소규모이고, 윗면이 평탄하여 광장으로 되어 있으며, 모두 광장 한쪽에 치우쳐 도루가 있다는 점에서 장대가 있는 군사훈련장으로 추정된다. (안내문, 경산시청, 2020년)

<출처>

  1. 안내문, 경산시청, 2020년
  2. 국가문화유산포탈, 문화재청, 2020년
  3.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소, 2020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