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마총 금제관식 (1978-2, 보물), 새날개 모양을 하고 있는 금제관식

국립 경주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천마총 금제관식(보물)이다. 천마총이라 불리는 황남동 고분 155호분에서 1973년 출토되었다. 큰 새가 날개를 펴고 있는 모양으로, 아래에는 방패모양 장식이 달려 있다. 좌우 날개에는 넝굴무늬를 파놓았으며, 표면에는 지름 0.7 cm 크기의 원판 400여 개를 연결하였다. 매우 화려해 보이는 유물로 실제로 어떻게 사용했는지는 확실하지 않다. 삼국시대 신라인의 관식문화를 보여주는 유물이다.

OLYMPUS DIGITAL CAMERA<새날개 모양을 하고 있는 금제관식(보물)>

SANYO DIGITAL CAMERA<경주 천마총>

금제관식, 보물, 6세기, 천마총
나비 모양과 새날개 모양을 합친 듯한 독특한 모습으로, 한 장의 금판을 오려서 만들었습니다. 앞면에는 금실로 150여 개의 둥근 달개를 매달았습니다. (안내문, 경주박물관 특별전, 2015년)

<출처>

  1. 안내문, 경주박물관 특별전, 2015년
  2.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2022년
  3.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소, 2022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