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 청량사 건칠보살좌상

경북 봉화군 명호면 북곡리 청량사에 있는 건칠보살좌상(보물)이다. 청량사 주불전에 모셔왔던 불상으로 12~13세기 영남지역에서 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 옻을 입힌 삼베를 여러겹 붙여 제작한 건칠상으로 주불인 약사여래좌상(보물)의 양식을 따른 것으로 보인다. 보관상태나 도금 상태가 양호하지 않지만 원래의 모습은 유지되고 있다. 국내에 흔치 않은 건칠.칠포상이며 눈 부위에 감입 기법을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봉화 청량사 건칠보살좌상 20221029-001
<봉화 청량사 건칠보살좌상>

봉화_청량사_건칠보살좌상_및_복장유물<복장유물>

봉화 청량사 건칠약사여래좌상 (보물) 20221029-003 <불상이 모셔진 청량사 유리보전>

봉화 청량사 건칠약사여래좌상 (보물) 20221029-002<유리보전 내부에 모셔진 보살좌상(오른쪽)>

봉화 청량사 건칠보살좌상 및 복장유물
봉화 청량사 건칠보살좌상은 경상북도 명호면 북곡리에 있는 청량사 소장의 고려시대 불상 가운데 하나이며, 복장유물과 더불어 2015년 12월 28일에 경상북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이 불상은 보살상의 일종으로서 옻을 입힌 삼베를 여러겹 붙여 만든 건칠상(乾漆像)이다. 눈 부위에 감입 기법을 사용한 것이 특징이며, 손 부위는 옻칠을 한 헝겊인 칠포(漆布)로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보관과 등 부분에 손상이 있으며, 보수를 한 흔적이 발견된다. 도금 상태는 양호하지 않지만, 전체적인 외형은 잘 유지되어 있다. 불상의 정확한 제작 연도와 제작자는 확인할 수 없지만, 얼굴, 신체, 옷을 입은 모습 등으로 보아 12 ~ 13세기에 영남 지역에서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이 불상은 국내에서는 드문 건칠.칠포상이라는 점에서 고려 시대 불상 연구에 매우 귀중한 자료이다. (안내문, 봉화 청량사, 2022년)

<출처>

  1. 안내문, 봉화 청량사, 2022년
  2.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2022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