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자 구룡형 주전자(국보)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청자 구룡형 주전자(靑磁 龜龍形 注子, 국보)이다. 청자로 만들어진 이 주전자는 고려청자 전성기인 12세기에 만들어졌다. 연꽃위에 앉아 있는 거북 형상을 하고 있는데 물을 넣는 수구(水口), 물을 따르는 부리, 몸통, 손잡이로 구성되어 있다. 비석받침돌에 사용되었던 거북과 비슷한 형상을 하고 있다. 얼굴은 용의 형상을 하고 있는데, 뿔과 수염, 비늘 등을 정교하게 새겨놓고 있다. 유약은 회청색으로 은은한 윤기가 흐른다. 고려시대에 만들어진 상형청자 중에서도 조형미와 조각수법이 뛰어난 작품이다.

청자 구룡형 주전자(국보) 20230310_01<청자 귀룡모양 주자, 고려 12세기, 경기도 개성 출토, 국보>

청자 구룡형 주전자(국보) 20230310_02<얼굴>

청자 구룡형 주전자(국보) 20230310_03<앞에서 본 모습>

청자 구룡형 주전자(국보) 20230310_04<뒤에서 본 모습>

청자 구룡형 주전자(국보) 20230310_05<반대편>

OLYMPUS DIGITAL CAMERA<청자 구룡형 주전자(국보), 2012년>

청자 귀룡모양 주자, 고려 12세기, 경기도 개성 출토, 국보
등에 새겨진 육각형 무늬 안에 ‘왕(王)’자를 하나하나 새겨 넣었고, 발가락에도 주름을 세밀하게 장식했다. 비취색 유약도 두껍게 입혔다. 생동감 넘치는 전성기 상형청자의 특징이 잘 드러난 작품이다. (안내문, 중앙박물관, 2023년)

<출처>

  1. 안내문, 중앙박물관, 2023년
  2. ‘국보 청자 구룡형 주전자’,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2023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