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자 상감운학문 매병(보물)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소장.전시하고 있는 “청자 상감운학문 매병 (靑磁 象嵌雲鶴文 梅甁, 보물)”이다. 넓은 아가리에 볼록한 곡선을 이루고 있는 몸통 등 전형적인 고려시대 매병(梅甁)의 형태를 하고 있다. 크기는 작은편이지만 각부분의 비례가 적절하고 안정적인 조형미가 돋보인다. 간결한 흑백상강기법으로 구름 사이로 나르는 학을 표현하고 이다. 고려시대 12~13세기에 만들어졌다.

청자 상감운학문 매병(보물) 20230310_02
<청자 상감 구름.학무늬 매병, 고려 12~13세기, 보물>

청자 상감운학문 매병(보물) 20230310_05<구름과 학>

청자 상감운학문 매병(보물) 20230310_04
<다른 방향에서 본 모습>

청자 상감운학문 매병(보물) 20230310_03
<다른 방향에서 본 모습>

청자 상감운학문 매병(보물) 20230310_01
<위에서 본 모습>

청자 상감 구름.학무늬 매병, 고려 12~13세기, 보물
유려한 곡선미와 비색 하늘을 배경으로 무늬들이 베풀어졌다. 고려청자에 자주 등장하는 구름과 학무늬는 중국 청자에서는 보기 힘든 고려청자만의 독특한 특징이다. 학은 높은 기상과 장수를 상징한다. (안내문, 중앙박물관, 2023년)

<출처>

  1. 안내문, 중앙박물관, 2023년
  2. ‘보물 청자 상감운학문 매병 ’, 국가문화유산포털, 문화재청, 2023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