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기차역

태백 추전역,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기차역

강원도 태백시 화전동 태백선 추전역이다. 함백산 중턱에 자리잡고 있는 작은 기차역으로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은 곳(해발 855m)에 위치하고 있다. 70년대 에너지원이었던 무연탄을 나르기 위해 세워진 역으로 가장 긴 터널이었던 정암터널(4,505m) 앞에 위치하고 있다. 가장 높은 곳에 있는 기차역이라는 상징적인 의미로 1998년 환상선순환열차가 이곳을 지나가면서 관광명소가 되었다. 마을이 거의 없는 산중턱에 위치하고 있어 적막감, 외로움과 같은 독특한 느낌을 주고 있다.

태백선은 충북 제천과 강원도 태백시를 연결하는  철도로 총연장 103.5km이다. 강원도 내륙 산악지방의 지하자원을 원할하게 수송하기 위해 건설된 산업철도로 1975년 개통되어었다. 철도가 험한 산악지방을 통과하기 때문에 속도와 차량 등에 제한이 많은 편이다. 여객열차도 운행되기는 하지만 화물열차가 태백선 운행의 대부분을 차지한다.

OLYMPUS DIGITAL CAMERA태백 추전역. 고한과 태백을 연결하는 태백선 마지막 구간이 연결되었던 1975년에 역사가 개장되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은 곳(해발 855m)에 위치한 기차역이다.

OLYMPUS DIGITAL CAMERA한국에서 제일 높은 역사임을 알려주는 표지석.

OLYMPUS DIGITAL CAMERA추전역 플랫폼. 뒷편으로 함백산(해발 1,773m)이 보인다. 이 부근에 싸리나무가 많아 싸리밭골이 부르며, 추전(杻田)은 싸리밭을 한자 표기이다.  태백과 정선 고한읍을 연결하는 고개도 싸리재라 부른다.

OLYMPUS DIGITAL CAMERA추전역 기찻길(고한읍 방향). 약 1 km 떨어진 곳에 국내에서 가장 긴 터널이있던 정암터널(4,505m)이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추전역에 쌓아 놓은 무연탄. 이곳에서 생산된 석탄을 싣고 나르기 위해 건설된 기차역이다.

OLYMPUS DIGITAL CAMERA태백 방향 기찻길.

OLYMPUS DIGITAL CAMERA추전역에 전시해 놓은 광차. 광산에서 채굴된 광석이나 석탄을 운반하는 작은 열차이다.

OLYMPUS DIGITAL CAMERA추전역 앞 마을. 민가들이 거의 없는 편이다.

<출처>
1.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2. 두산백과
3. 문화재청
4. 위키백과

 

강릉 정동진, 드라마 ‘모래시계’로 유명해진 해돋이 명소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정동역길에 위치한 정동진역이다. 동해안을 따라서 서울에서 강릉까지 연결되는 영동선이 지나고 있으며, 정동진에는 작은 간이역이 자리잡고 있다. 바다와 가장 가까운 곳에 위치하고 있어 철길과 해안풍경이 어우러져 아름다운 풍경을 만들어낸다. 한때 여객취급이 중지되기도 했으나 90년대 크게 히트한 SBS드라마 ‘모래시계’의 배경으로 등장하면서 전국적으로 알려졌다. 이후 정동진 해돋이열차가 운행되면서 관광객에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전국 최고의 해돋이 명소로 자리잡게 되었다.

철길 옆에는 일명 ‘모래시계나무’ 또는 ‘고현정 소나무’로 불리는 소나무가 있으며, 많은 관광객이 찾는 곳으로 다양한 문화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관광명소로 개발되어 많은 사람이 방문하는 곳이지만 그래도 간이역의 아름다운 모습은 그대로 간직하고 있다. 물론 정동진역 앞에는 상가도 많고 주말이면 많은 사람들로 붐비는 곳이기도 하다.

정동진은 광화문 정동쪽 바닷가라는 뜻으로 강릉남쪽 해안에 위치하고 있다. 이 지역은 해수면의 승강운동과 지반의 융기에 따라 퇴적면이 해안선을 따라 계단식으로 분포하는 해안단구 지형으로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 있다.

강릉 정동진,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정동역길
정동진은 서울 광화문에서 바라보았을 때 가장 동쪽에 있는 나루터란 뜻이며, 장엄한 해돋이로 유명하다. 정동진역은 세계에서 바다와 가장 가까운 역으로 기네스북에 올라있으며, 1994년 방영되었던 SBS 드라마 “모래시계”가 방영되면서 화제를 불러일으킨 곳이다. 이 곳은 탤런트 고현정이 정동진역과 역구내 소나무를 배경으로 촬영된 장면으로 전국적으로 유명세를 타게 되었으며 특히 이곳의 약 30그루의 소나무 전체가 비스듬히 누워있어 많은 관광객들의 기념 촬영장소로도 유명하다. 또한 매일 청량리역에서 정동진역간 해돋이 시간에 맞춰 해돋이 열차가 운행되고 있다. <출처: 강릉시청>

SANYO DIGITAL CAMERA정동진역. 시골의 작은 간이역이었던 정동진역은 90년대 드라마에 등장하면서 전국적인 해돋이 명소로 탈바꿈했다. 많은 관광객이 찾기는 하지만 간이역 풍경은 아직 남아 있다.

SANYO DIGITAL CAMERA역사 정면에 위치한 작은 소나무. ‘모래시계 소나무’ 또는 ‘고현정 소나무’로도 불리는 이곳의 명물이다. 드넓은 동해바다와 철길을 배경으로 아름다운 풍광을 만들어낸다. 바다와 가장 가까운 정동진역의 특징을 가장 잘 보여주는 장면이다.

SANYO DIGITAL CAMERA바다쪽에서 본 소나무.

SANYO DIGITAL CAMERA강릉남쪽 삼척에서 해안선을 따라 연결되는 영동선 철도.

SANYO DIGITAL CAMERA강릉으로 향하는 방향.

SANYO DIGITAL CAMERA정동진 바닷가. 넓지는 않지만 백사장을 이루고 있다.

SANYO DIGITAL CAMERA정동진역 남쪽 해안. 멀리 여객선 모양의 호텔이 보인다.

<출처>
1.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2. 두산백과
3. 강릉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