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맛집

[맛집] 안동 까치구멍집, 헛제사밥과 간고등어

경북 안동시 상아동 안동댐 아래에 있는 식당인 까치구멍집이다. 안동을 대표하는 음식 중 헛제사밥과 간고등어를 먹어볼 수 있는 곳이다. 헛제사밥은 제사상에 올려졌던 음식을 제사가 끝난후 먹는 밥을 제사와 상관없이 먹었다는데서 그 유래를 찾을 수 있다. 안동지역에는 종가집들이 많이 남아 있는데 제사가 상당히 많은 편이며, 집성촌으로 이루어진 경우가 많아 제사는 거의 일상적인 일이 되었기 때문에 제삿밥이 일상적인 먹거리가 되었고, 그 향수가 남아 있어 제사횟수가 줄어들어도 제삿밥을 만들어 먹는 경향이 생긴것으로 보인다.

SANYO DIGITAL CAMERA안동 헛제사밥과 간고등어 구이. 헛제사밥은 밥과 나물을 간장에 비벼서 먹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고 국은 제삿상에 올리는 무우가 들어간 탕국이 나온다. 제삿상에 올렸던 음식 중 가장 인기가 좋았던 쇠고기 산적, 상어고기를 중심으로 여러가지 제사음식이 나온다.

SANYO DIGITAL CAMERA헛제사밥에서 반찬으로 나오는 전과 생선이 제기 위에 올려져 나온다.

SANYO DIGITAL CAMERA안동지방에서 볼 수 있는 제사음식인 상어고기

SANYO DIGITAL CAMERA제사에 올려졌던 나물들을 비벼먹을 수 있게 그릇에 담았다.

SANYO DIGITAL CAMERA안동지방의 명물인 간고등어. 간고등어는 생선이 귀한 경북내륙지역에서 많이 먹어왔던 음식으로 동해안에서 영덕 지역에서 많이 잡히는 고등어를 안동까지 봇짐을 지고 넘어올 때 중간에서 소금간을 하여 오랫동안 보존해서 먹을 수 있는 생선이다. 주로 상인들이 지게를 지고 태백산맥을 넘어 임하댐부근까지 오는데 하루정도 걸리는 곳이 임동면 채거리장터라고 하며, 주로 이 곳에서 간잽이들이 소금간을 해서 만든 간고등어가 경북내륙지역 전역으로 보내진 것으로 보인다.

SANYO DIGITAL CAMERA안동지방에서 볼 수 있는 색다른 음식인 식혜. 고춧가루가 들어가 붉은색을 띠며 무를 잘게 썰어 넣었다. 일반적인 식혜와는 달리 수저로 떠서 먹는 음식으로 익숙한 맛은 아니다.

<출처>

  1. 위키백과, 2018년

울주 언양불고기 거리

울산 언양읍을 대표하는 향토음식인 언양불고기이다. 쇠고기를 얇게 썬 후 양념하여 석쇠에서 구워서 요리한 것으로 맛과 모양새는 담양 떡갈비와 비슷하며 햄버거스테이크와 비슷하다는 느낌을 주는 음식이다. 언양읍 중심지는 언양불고기 음식특구로 지정되어 있으며, 원조라고 자랑하는 음식점들이 밀집되어 있는데 맛과 가격의 거의 비슷해 보인다.

이 음식의 유래에서 대해서는 잘 알려진 것은 없는 것 같고 이 음식이 유명해진 것은 1960년대 경부고속도로 건설을 위해 모여들었던 근로자들이 즐겨 먹으면서 유명졌다고 한다. 실제른 언양읍이 경부고속도로에서 울산으로 진입하는 지점에 위치하고 있었고, 공업단지인 울산을 왕래하던 많은 사람들이 즐겨 찾으면서 전국적으로 알려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일제강점기부터 언양읍에는 소를 잡는 도축장과 소가 많이 거래되었던 것도 이 곳에서 쇠고기 음식이 생겨난 이유 중 하나인 것으로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언양읍을 대표하는 음식이자 전국적으로도 잘 알려진 언양불고기. 담양 떡갈비나 햄버거 스테이크와 비슷한 음식이다. 미리 조리되어 나오는 음식을 석쇠에 구워 먹는다.

OLYMPUS DIGITAL CAMERA채소는 상추와 풋고추는 비슷하지만 미나라와 같이 먹는 것이 특징이다.

OLYMPUS DIGITAL CAMERA반찬으로 나오는 음식은 평이하다.

OLYMPUS DIGITAL CAMERA언양읍 일대에는 언양불고기를 전문으로 하는 음식들이 여러곳 있는데, 맛과 가격이 대체로 비슷한 것으로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언양읍 거리. 울산과 밀양을 연결하는 옛도로가 지나간다.

OLYMPUS DIGITAL CAMERA언양읍은 옛 언양현의 읍치로 언양읍성(사적 153호)이 남아 있어 한번 둘러볼 수 있다.

인제 용대리 백담순두부, 황태정식

강원도 인제군 용대리 백담사 입구 마을에 있는 식당인 백담순두부이다. 맛집으로 유명한 곳은 아니고 마을에 있는 황태를 전문으로 하는 여러 식당 중 한곳이다. 황태는 진부령에 건조하기 때문에 황태정식을 지역특산물로 여기고 있으며 식당들도 대부문 맛이 비슷한 편이다. 또한 산간지역이라는 지역 특성에 맞게 산나물도 양호한 편이다.

인제 용대리는 설악산 서쪽 내설악 골짜기에 위치하고 있는 곳으로 46번국도가 마을 앞을 지나면서 진부령을 넘어 고성과, 미시령을 넘어 속초로와 연결된다. 내설악 관광의 교통요지로 예전에는 많은 관광객들이 찾았던 곳이다. 진부령 골짜기에서 불어오는 찬바람에 말린 황태덕장은 전국 최대 규모이며 황태는 지역 특산물이다.

OLYMPUS DIGITAL CAMERA인제 용대리를 대표하는 음식인 황태구이. 인제 용대리에는 비슷한 식당을 꽤 많이 있는데 대부분 비슷한 맛을 보여주고 있다. 다른 지역에 비해서 황태가 부드럽고 개운한 맛이다.

OLYMPUS DIGITAL CAMERA산간지방답게 산나물 반찬이 주를 이룬다.

OLYMPUS DIGITAL CAMERA이 식당에서 맛있다고 자부하는 곰취나물.

OLYMPUS DIGITAL CAMERA백담사 들어가는 길에 위치한 식당인 백담순두부. 조용하면서 유서깊은 느낌을 준다.

OLYMPUS DIGITAL CAMERA식당 내부.

OLYMPUS DIGITAL CAMERA용대리 입구에서 들어오는 길.

OLYMPUS DIGITAL CAMERA식당 앞을 지나서 백담사로 들어가는 길.

OLYMPUS DIGITAL CAMERA마을 뒷편으로 보이는 풍력발전기. 46번 국도 옆으로 보이는 큰 바람개비가 있는 마을이다.

속초 학사평 순두부촌, 미시령 아래 첫번째 마을

강원도 속초시 노학동 학사평 콩꽃마을 순두부촌이다. 이 곳은 설악산과 속초를 찾아서 미리령을 넘었던 많은 사람들이 처음으로 만났던 마을로 예전에 지금은 순두부촌으로 잘 알려졌다. 미시령 아래 국도변에 순두부 식당들이 옹기종기 모여 긴 여행에 지친 여행객들을 맞아주었던 곳으로 대포항, 아바이순대와 함께 속초와 설악산을 대표하는 먹거리 중 하나이다.

지금은 미시령터널이 뚫리고 서울에서 속초를 오가는 46번국도가 4차선으로 확장되고, 서울.춘천고속도로가 개통되면서 서울에서 자동차로 3시간 정도면 속초에 도착할 수 있지만, 예전에는 오전에 출발하더라도 저녁은 되어야 속초에 도착할 수 있었던 먼 여행길이었다. 실제로 맛이 뛰어난곳은 이나고, 먼 여행길을 지치고 허기져서 맛있게 먹었던 음식이라 사람들의 기억에 많이 남았던 것으로 보인다. 미시령터널 개통 이후로는 예전만큼 사람들이 많이 찾지는 않는 것으로 보이며, 지금은 약간 쓸쓸한 느낌마저 주고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미시령터널이 개통되기전 속초의 관문이었던 미시령 고갯길을 넘어면 첫번째에 해당하는 마을이 학사평마일이다. 오랜 여행길에 지친 관광객들이 식사를 해결하기 위해 찾으면서 전국적으로 유명해진 것으로 보인다. 멀리 울산바위가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오랫동안 크게 성업했던 마을로 지금은 찾는 손님이 많지 않지만 대부분 규모가 큰 편이다.

OLYMPUS DIGITAL CAMERA서울의 분식집에서 볼 수 있는 순두부찌개와는 달리 하얀색의 순두부이다. 동해 맑은 바닷물을 간수로 해서 만든 강릉의 전통음식 초당 순두부를 모방한 것으로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 중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아서 그런지 불고기가 주요 메뉴가 되었다.

OLYMPUS DIGITAL CAMERA콩비지 된장찌개

OLYMPUS DIGITAL CAMERA속초가 유명 관광지라 반찬은 그리 좋은편은 아니다.

OLYMPUS DIGITAL CAMERA식당 내부

<참고문헌>
1. 두산백과, 2. 대한민국 구석구석, 한국관광공사

 

속초 아바이식당, 청호동 아바이마을 입구 선술집 같은 곳

속초시 청호동에 위치한 아바이식당이다. 이 집은 오래전에 크게 인기를 끌었던 TV드라마 ‘가을동화’에 등장했던 ‘은서네 집’ 앞에 있는 식당이다. 아마이마을을 대표하는 함경도식 음식은 아바이순대, 오징어순대, 가자미식해, 국밥 등을 팔고 있다. 도심에서 약간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는 선술집 분위기의 음식점으로 음식맛이 아주 뛰어나다고는 하기 힘들지만 이곳에서 터를 잡고 살아왔던 함경도 출신 실향민들의 삶이 녹아 있는 음식이라 할 수 있다.

속초 청호동 아바이마을은 속초항 안쪽에 위치한 커다란 석호인 청초호에 바다와 연결하는 수로를 만들면서 거의 쓸모가 없어진 모래톱처럼 생긴 땅에 한국전쟁때 함경도 지역에서 피난온 사람들이 움막일 짓고 정착하면서 생긴 마을이다. 주민 대부분은 함경도 출신이라고 하면, 속초시내와 가까운 곳에 있지만 독특한 교통수단인 갯배를 이용하여 아직도 왕래하고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속초도심에서 갯배를 타고 아바이마을을 들어서면 첫번째로 보이는 식당이다.

OLYMPUS DIGITAL CAMERA식당내부는 어느 도시에서나 볼 수 있는 작은 선술집 분위기를 하고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함경도식 순대와 가자미식해.

OLYMPUS DIGITAL CAMERA가자미를 삭혀서 만든 가자미식해

OLYMPUS DIGITAL CAMERA일반적인 순대와 오징어순대.

OLYMPUS DIGITAL CAMERA이곳을 찾은 많은 사람들이 남겨 놓은 글씨

OLYMPUS DIGITAL CAMERA아바이식당이 있는 마을입구 골목길

OLYMPUS DIGITAL CAMERA아바이마을 전경. TV드라마 ‘가을동화’에 등장했다는 집이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밤중에 본 마을 모습.

OLYMPUS DIGITAL CAMERA아바이마을은 속초도심에서 갯배를 이용해서 들어온다. 도심과는 5분정도 거리에 위치해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이곳에 드라마 촬영지임을 말해주는 안내표지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