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해수욕장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인천시 중구 무의도에 있는 하나개 해수욕장이다. 영종도 남쪽 무의도에서 먼바다와 접하고 있어 넓은 모래사장을 형성하고 있는 곳으로 1 km 정도의 해변에 입자가 고운 모래가 깔려 있다. 서울에서 멀지 않으며 2019년에 육지와 연결하는 다리가 개통되어 접근성이 좋아졌다. 해수욕장 남쪽으로는 해안경치가 아름다운 탐방로가 있으며 뒷편 로룡곡산(해발 245 m)은 산책하기 좋은 등산코스가 있다. 인근에 영화의 소재가 되었던 실미도가 있다.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01-20191105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서해안 먼바다를 접하고 있어 넓은 모래사장이 펼쳐져 있다. 최근에 인기가 많은 짚라인이 설치되어 있어 또다른 놀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해안은 약 1 km에 이르며 상당히 넓은 편이다.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02-20191105해안은 입자가 고운 모래로 되어 있지만 조수간만의 차이가 심한편이며 물에 잠기는 부분은 다른 지역과 마찬가지로 갯벌 형태를 하고 있다.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11-20191105해안 뒷편에는 많은 방갈로들이 설치되어 있어 여름 피서객이 많은 명소임을 알 수 있다.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03-20191105해수욕장 뒷편에는 무의도를 대표하는 명산인 호룡곡산(해발 245 m)가 있다. 그리 높지 않고 완만한 산으로 산책하는 기분으로 등산할 수 있다.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04-20191105해안 근처에는 소나무가 울창한 숲을 이루고 있으며 그 안쪽에 드라마 촬영세트가 있다.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12-20191105해수욕장 남쪽으로는 파도가 바위를 깎아 만든 경치를 감상할 수 있는 탐방로가 있다.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05-20191105TV드라마 ‘천국의 계단’ 촬영 장소. 실제로 사용되지 않는 건물이다.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06-20191105촬영세트장을 지나면 무의도 해안절경을 감상할 수 있는 탐방로가 이어진다.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08-20191105파도가 오랜 세월 바위를 깎아서 만든 절경들이 이어지는 탐방로.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07-20191105탐방로에서 보이는 하나개 해수욕장.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09-20191105탐방로 윗편에 있는 등산로에서 내려다 보이는 탐방로와 하나개 해수욕장.

인천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10-20191105등산로에서 볼 수 있는 서해안 일몰 풍경.

<출처>

  1. 대한민국구석구석, 한국관광공사, 2020년

영덕 대진해수욕장, 고래볼해안 남쪽 끝에 위치한 작은 해수욕장

경북 영덕군 영해면 대진리에 있는 대진해수욕장이다. 동해안에서 가장 긴 백사장이 있는 고래볼해안 남쪽끝에 위치하고 있다. 넓은 영해평야를 지나 동해바다로 흘러드는 송천 남쪽편에 위치하고 있다. 해수욕장이 넓지는 않으나 모래의 질이 좋고 깨끗하며, 수심이 깊지 않아 가족단위로 해수욕을 즐기기 좋은 곳이다.

고래볼해안 경치를 감상하기 좋아 고려말 목은 이색이 ‘관어대’라 이름지은 상대산(해발 183 m) 바로 아래에 위치하고 있다. 조선시대 양반들이 집성촌인 괴시마을과 관어대마을과 영해읍치였던 영해면소재지가 가까운 곳에 있다. 이곳에서 영덕 강구항까지는 해안을 따라 도로가 개설되어 있어 자동차 드라이브 명소로 잘 알려져 있다.

SANYO DIGITAL CAMERA영덕 대진해수욕장. 고래볼해안 남쪽끝에 위치한 작은 해수욕장으로 수심이 깊지 않아 가족단위 피서객이 즐기기 좋은 곳이다.

SANYO DIGITAL CAMERA대진해수욕장 입구. 주차장, 화장실, 샤워시설 등이 잘 갖추어져 있는 곳이다.

SANYO DIGITAL CAMERA여름 한철 해수욕을 즐기는 모습.

SANYO DIGITAL CAMERA여름철 해수욕장 모습. 뒷편에 전망이 좋은 관어대 정자가 있는 상대산이 보인다.

SANYO DIGITAL CAMERA해수욕장 남쪽끝에 보이는 작은 어항인 대진항.

SANYO DIGITAL CAMERA북쪽으로는 길이 4 km에 이르는 동해안에서 가장 긴 백사장과 울창한 송림을 자랑하는 고래볼해안이 보인다.

SANYO DIGITAL CAMERA고래볼 해안의 울창한 송림.

SANYO DIGITAL CAMERA태백산맥에서 발원하여 동해로 흘러든 송천. 동해안에서 볼 수 있는 호수인 석호가 형성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SANYO DIGITAL CAMERA송천이 바다로 흘러드는 지점.

SANYO DIGITAL CAMERA여름한철 텐트촌.

SANYO DIGITAL CAMERA백사장에서 볼 수 있는 일출광경.

<출처>

  1. 안내문, 영덕군청, 2017년
  2. 영덕군 군지, 2017년
  3. 국가문화유산포탈, 문화재청, 2017년
  4. 한국민족문화백과, 한국학중앙연구소, 2017년

 

양양 하조대 해수욕장.

강원도 양양군 현북면 하광정리에 있는 하조대 해수욕장이다. 하조대(명승86호)에서 양양국제공항까지 직선으로 약 6 km정도에 이르는 긴 백사장을 자랑한다. 기암괴석이 경치가 빼어난 하조대가 근처에 있으며, 고속도로와 7번국도와 가까워 많은 사람들이 찾는 동해안에서 손꼽히는 규모의 해수욕장이다. 여름 한철을 제외하고는 찾는 사람이 많지 않아 편의시설 등은 많지 않은 편이다. 하조대 남쪽에는 작은 어항인 기사문항과 38휴게소가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양양 하조대 해수욕장. 하조대에서 양양국제공항까지 약 6 km에 이르는 긴 백사장이 이어진다.

OLYMPUS DIGITAL CAMERA백사장에 세워진 가로등.

OLYMPUS DIGITAL CAMERA백사장 뒷편에 있는 도로. 큰 규모의 해수욕장이지만 편의시설은 많지 않은 편이다.

OLYMPUS DIGITAL CAMERA오대산에서 발원하여 동해로 흘러드는 광정천

OLYMPUS DIGITAL CAMERA광정천이 동해바다로 흘러드는 곳

OLYMPUS DIGITAL CAMERA해수욕장 남쪽으로는 기암절벽과 울창한 송림이 바다를 배경으로 빼어난 경치를 만들어내는 하조대(명승86호)가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하조대 등대.

OLYMPUS DIGITAL CAMERA등대 앞에서 보이는  하조대 정자가 세워진 언덕.

OLYMPUS DIGITAL CAMERA하조대 남쪽 끝에 위치한 어항인 기사문항.

<참고문헌>

  1.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고성 오호항과 봉수대해수욕장

강원도 고성군 죽왕면 오호리에 있는 작은 어항인 오호항이다. 동해안 큰 석호인 송지호 모래언덕 너머 해안에 위치하고 있다. 방파제 안으로 작은 어선들이 옹기종기 모여있는 전형적인 동해안 어촌의 모습을 하고 있다. 북쪽으로는 송지호 해수욕장이, 남쪽으로는 봉수대해수욕장이 있다. 해안은 백사장이 상당히 길고 넓다. 송지호의 아름다운 풍광과 더불어 여름 한철 인기가 많은 곳으로 보인다.

OLYMPUS DIGITAL CAMERA고성 송지호 해안 남쪽끝에 위치한 작은 어항인 오호항.

OLYMPUS DIGITAL CAMERA오호항 방파제.

OLYMPUS DIGITAL CAMERA어시장.

OLYMPUS DIGITAL CAMERA오호항 남쪽편에 있는 봉수대해수욕장.

OLYMPUS DIGITAL CAMERA오호항 뒷편 마을.

OLYMPUS DIGITAL CAMERA해수욕장은 백사장이 넓은 편이다.

OLYMPUS DIGITAL CAMERA파도가 치는 해안.

OLYMPUS DIGITAL CAMERA동해바다에 있는 작은 바위섬.

<참고문헌>

  1. 위키백과
  2. 대한민국 구석구석, 한국관광공사

양양 낙산해수욕장, 동해안을 대표하는 해수욕장

강원도 양양군 양양읍 조산리에 있는 낙산해수욕장이다. 관동팔경 중 하나인 낙산사 절경과 함께 아름다운 해안으로 잘 알려져 있다. 약 4km에 이르는 백사장이 해안을 따라 길게 뻗어 있다. 넓은 백사장과 울창한 송림을 갖춘 전형적인 동해안 해수욕장의 모습을 하고 있다. 강릉 경포해수욕장과 함께 가장 잘 알려진 곳이다. 관광객이 많고 숙박시설과 편의시설로 가득차 있다보니 여름 휴가철에는 인파로 북적이고, 동해안의 자연스러움을 느끼기에는 부족함이 있어보이지만, 백사장과 바다는 동해바다의 특별한 느낌을 주고 있다.

낙산해수욕장 북쪽끝 낙산사 아래에는 전진항이라는 조그만 어항이 있고, 남쪽끝 자락에는 동해안의 큰 하천이자 연어로 유명한 양양 남대천이 바다로 흘러 들어간다. 하천과 바다가 만나는 곳에 작은 호수와 습지가 형성되어 있으며 선사시대 사람이 살았던 흔적인 양양 오산리선사유적지(사적 394호)가 남대천 남쪽 습지에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양양 낙산해수욕장. 강릉 경포해수욕장과 함께 많은 피서객들이 찾는 동해안을 대표하는 해수욕장이다.

OLYMPUS DIGITAL CAMERA 관동팔경 중 하나인 낙산사에서 양양 남대천까지 약 4 km에 이는 긴 백사장과 울창한 송림을 자랑하는 곳이다.

OLYMPUS DIGITAL CAMERA해수욕장 백사장.

OLYMPUS DIGITAL CAMERA낙산해수욕장에 들어선 숙박시설들.

OLYMPUS DIGITAL CAMERA해수욕장 북쪽 끝자락에 자리잡은 작은 어항인 전진항.

OLYMPUS DIGITAL CAMERA전진항에 정박하고 있는 어선들. 어업 위주의 큰 어항은 아니고 관장지에 있는 작은 항구이다.

OLYMPUS DIGITAL CAMERA낙산사 입구에서 내려다 보이는 전진항

OLYMPUS DIGITAL CAMERA낙산사로 들어가는 길.

OLYMPUS DIGITAL CAMERA낙산사 해수관음상 앞에서 내려다 보이는 낙산해수욕장 일대.

OLYMPUS DIGITAL CAMERA낙산해수욕장 남쪽 남대천 하구에 위치한 양양 오산리선사유적지. 오대산 자락에서 발원해 동해로 흘러드는 남대천 끝자락에 자리한 늪지대처럼 생긴 지형에 있는 선사유적지이다. 이 유적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주거유적지 중의 하나로 기원전 6,000년경부터 사람이 살았던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출처>
1.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2. 두산백과
3. 문화재청
4. 고궁박물관
5. 위키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