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 보탑사 삼층목탑, 옛 목탑을 재현한 불전

충북 진천군 보탑사 주불전으로 사용하고 있는 삼층목탑이다. 삼국시대와 통일신라 때 많이 세워졌던 목탑을 일부 재현한 것이다. 높이 42.7m로 상당히 높은 편이며, 내부 모두 트인 통층구조로 지은 법주사 팔상전과 달리 1층에서 3층까지 나누어져 있으며, 계단이 설치되어 있다. 1층 대웅전에는 사방불(동방 약사우리광불, 서방 아미타여래불, 남방 석가모니불, 북방 비로자나불)이 배치되어 있고, 2층 법보전에는 팔만대장경 번역본이, 3층 미륵전에는 미를 삼존불이 모셔졌다고 한다. 1996년 지어진 것으로 내력이 있는 건물은 아니지만 전통 사찰의 모습을 갖추기 위해 많은 노력을 보여주고 있다.

보탑사(寶塔寺)는 충북 진천 만뢰산 자락에 있는 전통 사찰이다. 이곳은 고려시대 절터였던 곳으로 1996년에 새로 지어졌다. 사찰 경내에는 이곳에 큰 절이 있었음을 말해주는 고려시대 탑비인 연곡리석비(보물404호)가 남아 있다.

OLYMPUS DIGITAL CAMERA보탑사 경내에 있는 3층 목탑. 옛 목탑을 3층으로 재현해 놓은 것으로 높이 42.7m의 상당히 큰 규모이다. 황룡사 9층목탑의 웅장함을 간접적으로 느껴볼 수 있는 곳이다.

OLYMPUS DIGITAL CAMERA건물은 1층기준으로 앞면 5칸 규모이다. 모두 29개의 기둥이 목탑을 떠받치고 있다고 한다.

OLYMPUS DIGITAL CAMERA1층에 모셔진 사방불.

<출처>

  1. 두산백과
  2. 위키백과
  3. 한국향토문화전자대전